Lockheed-Martin은 내구성을 보장하기 위해 F-35 원자로를 변경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Lockheed-Martin의 항공 담당 부사장인 Greg Ulmer에 따르면 F-35의 엔진을 AETP 프로그램에서 추진제로 변경하는 것이 현재의 PW F135를 진화시키는 것보다 바람직합니다.

지난 3 월, 국방부는 결정을 발표 AETP(Adaptive Engine Transition Program) 유형의 차세대 터보제트 엔진으로 대체하는 것을 고려하지 않고 F-135 Lightning II 전투기의 F35 터보제트 엔진을 현대화하기 위해 엔진 제조업체 Pratt & Whitney가 제안한 제안으로 전환 , 다른 미국 엔진 제조업체인 General Electric이 권장하는 솔루션으로 XA100도 NGAD 프로그램에서 실행 중입니다.

펜타곤의 경우, 이 결정은 F135에 대해 P&W가 제안한 개선 사항이 실제로 성능을 높이고 현재 엔진이 직면한 냉각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며, 더 경제적이고 덜 위험하다는 사실, 특히 미 공군의 F-100A에 대한 XA35의 선택은 해병대의 F-35B에 적용될 수 없었고, 미 해군의 F-35C에 대한 문제는 여전히 제기되었습니다.

F-35 제조사인 Lockheed-Martin이 현재 F-135의 개선이 아닌 차세대 솔루션의 제분소에 제분소를 제공하기 전까지 그 질량은 말처럼 들렸습니다.

실제로 인터뷰한 미국 사이트 BreakingDefense.com 파리 에어쇼에서 Lockheed-Martin의 항공 담당 부사장인 Greg Ulmer는 대서양을 건너면서 더 커질 수 있는 작은 폭탄을 떨어뜨렸습니다.

현재 F-35 F135의 엔진을 사용하면 3가지 버전에 동일한 터보제트 엔진을 장착할 수 있습니다.
GE XA100과 같은 AETP 엔진의 가장 큰 단점은 F-35B의 수직 이착륙이나 단거리 이착륙에 적합하지 않다는 점이다.

그에 따르면 Pratt & Whitney의 F-135 개량으로 전환하기로 한 결정은 과도기적 해결책일 뿐이며 2070년까지 운용될 예정인 미국 전투기에 새로운 힘과 신뢰성을 부여할 수 있을 뿐입니다. 현재 마무리 중인 블록 4 이후에 필요합니다. 즉, 설계자에 따르면 F-35의 원자로를 변경해야 합니다.

블록 4는 미국 장치에 대해 완전히 작동하는 것으로 간주되는 첫 번째 표준을 나타내며 2024년 하반기까지 생산에 들어가야 하며 장치에 새로운 센서와 향상된 처리 기능을 제공할 것이라는 점을 기억해야 합니다. 또한 오랫동안 장치의 질량에 비해 불충분하다고 여겨졌던 F135의 값을 증가시켜야 했습니다.


이제 읽을 내용이 75% 남았습니다. 구독하여 액세스하세요!

Logo Metadefense 93x93 2 Moteurs aéronautiques | Aviation de chasse | Construction aéronautique militaire

클래식 구독 에 대한 액세스를 제공
정식 버전의 기사광고없이,
1,99 €부터.


더 나아가

리조 소시아

마지막 기사